영화를 보고 바로 썼어야하는데 왠지 난 시간이 좀 지나야 영화에 대한 글을 쓰게 된다.

러브 액츄얼리...

노팅힐, 브릿지 존스의 이야기 감독의 작품이라는 것은 영화관가서 영화 보기 바로 전에 알았다. 그래서 그런지 영화를 보기 전 찐한 감동이나 반전 등은 기대하지 않았다. (물론 그렇지도 않거니와..)

걸쭉한 목소리의 흥이나는 오프닝... 이 영화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이다. 나이 많은 원로 가수가 부르는 그 노래가 어찌나 맘에 들던지... 음반 매장에서 그 노래가 흘러나오면 끝까지 귀기울여 듣곤 한다.

역시 예상대로 평민의 사랑, 신분 격차를 뛰어넘는 사랑 이야기지만 그래도 알고 기대하면서 보면서도.. 이 영화는 즐겁다. 평범한 이야기가 왠지 더 와닿는... 그런 이치랄까? 하지만 다소 기대 (아주 평범한 이야기) 보다는 조금은 강렬해서... 강렬? 음... 진행 속도가 빨라서 그런지 아! 이 영화 아주 죽인다라는 생각까지는 미치지 못한 것 같다. 사실 난 좀더 평범하고 느린 전개를 원했기 때문인지라....

다수의 사랑 이야기를 동시에 그려내고 크리스마스라는 한정된 기간을 두어서 그런지 다소 전개가 빠르고 약간 억지스러운 면이 있었던 것 같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잔잔하고 흐뭇한 미소를 머금게 되는 영화임은 분명하다.

'감상 > 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폰 부스 (Phone Booth, 2002)  (0) 2004.02.10
실미도 - 드라마로 포장된 역사  (0) 2004.02.02
고양이를 부탁해  (0) 2004.02.02
러브 액츄얼리 (Love Actually, 2003)  (4) 2003.12.21
올드보이  (0) 2003.12.02
매트릭스 레볼루션  (0) 2003.11.21
매트릭스 리로디드  (0) 2003.10.21
갱스 오브 뉴욕  (0) 2003.09.30
  1. solokou 2008.10.01 18:49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영화 우리나라에서는 안보여진 1쌍이 더 있다지.

    무삭제판(?)보는것도 그냥 재미가 더할지도?? ;;

  2. solokou 2008.10.07 13:24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포르노배우 커플이 완전 삭제 당했지 ;;;

  3. 최원석 2010.10.28 23:40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포르노배우 커플 하나가 완전 삭제 당했는데, 아마 영화등급을 맞추기 위해서였지 않았나 싶어. 그렇더라도 내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 거짓말아니고 이거 한 20번을 봤을 듯~!

CATEGORIES